[ adbrio's websoil ]

봄비내린 대지처럼 촉촉한 '웹토양' 만들기

울지마 타블로

leave a comment »

지금까지 현명하게 버텨내었고
앞으로도는 더욱 열심히 싸워가야 하니까

우리의 살아감이 광기에 휘몰릴 때
우리의 어울림이 독기에 휘청일 때

잊지마 언제나,
너를 믿고 사랑하는 사람은
늘 존재하고 있다는 사실을…

상처가 잘 아물어야 할 터인데
시달린 동안의 오랜 시간보다
어쩌면 더 길고 고된 시간을 요구할 지도 모르겠으나

한 아이의 아빠니까
한 여인의 남편임으로
후울 후울 털고 기운차리기를 바랄께

Written by adbrio

October 2, 2010 at 9:08 pm

Posted in thought

Tagged with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

%d bloggers like this: